달력

11

« 2017/11 »
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1
  • 2
  • 3
  • 4
  • 5
  • 6
  • 7
  • 8
  • 9
  • 10
  • 11
  • 12
  • 13
  • 14
  • 15
  • 16
  • 17
  • 18
  • 19
  • 20
  • 21
  • 22
  • 23
  • 24
  • 25
  • 26
  • 27
  • 28
  • 29
  • 30
  •  
  •  

'운동'에 해당되는 글 4

  1. 2010.03.19 다시 운동 시작! (3)
  2. 2009.08.31 아침 운동의 주의점 (8)
  3. 2008.11.25 오랜만에 찾아간 그곳. (2)
  4. 2008.06.28 모자를 사다. (2)
2010.03.19 13:17

다시 운동 시작! 2012 이전/20102010.03.19 13:17

자취 집 앞에 있는 곳으로 했습니다. 3개월 15만원.
시설은 그저 그런데, 트레드밀에 TV가 달려 있어서 유산소 운동하기 좋네요^^
6월까지 -9kg 빼서 캐리비안 베이 놀러가는게 목표입니다.
아자아자~
저작자 표시
신고
Posted by 에어림
2009.08.31 10:07

아침 운동의 주의점 2012 이전/20092009.08.31 10:07


평소 시간을 절약하기 위해 연구실 출근전에 피트니스 센터에 들러서 운동을 합니다.
그런데 이상하게 힘이 들더군요, 운동을 열심히 하다가 힘든게 아니고 시작부터 웬지 몸이 무겁고 힘도 안들어가는 상태가 요 몇일간 지속됐었습니다. 원인을 제대로 파악 못하고, 그냥 단순히 체력 문제일꺼야... 했었는데, 오늘에서야 그 원인을 어렴풋이 파악하게 된 것 같습니다.

원인은 바로, "에너지 부족"

아침운동을 위해 집에서 7시에 나오는데요, 그러면 보통 6시 30분~45분 사이에 아침 식사를 간단히 하고 나옵니다.
저는 이 때 먹은 음식이 운동시에 에너지원으로 쓰일 줄 알았는데 아니더군요. 오늘도 여전히 시작부터 몸이 무겁게 느껴지더군요... 그래도 운동비가 아까워서 어떻게든 버티고 만다! 하는 마음가짐으로 계속했습니다...
힘들고... 힘들었습니다.. 그런데 어느 순간? 몸이 멀쩡한 상태로 느껴지더군요. 시간을 보니 8시45분... 이 때 느꼈습니다.. 아,
아까 먹은 음식이 소화되서 이제야 에너지원으로 쓰이나 보다.
2시간.. 2시간이 필요하구나 먹은걸 에너지원으로 내 몸에서 사용하기 위해서는.. 정말 몸으로 알게 된 실험 결과였습니다.
저작자 표시
신고
TAG 운동
Posted by 에어림
2008.11.25 23:42

오랜만에 찾아간 그곳. 2012 이전/20082008.11.25 23:42


1. 월요일을 시작으로 오늘까지 사흘을 연달아 양재천에 운동을 나가서 일단은 작심삼일을 만족할 요건을 채웠다.

2. 양채천으로 돌입하는 길목에 동원 산업 빌딩이 있다. 이 곳은 365일 내내 야근을 하는 것 같다. 지금 시각이 23:40인데도, 들어오기 바로 전까지도 대부분의 층에 불이 환하게 들어와 있다. 무섭다..

3. 운동을 나가니 기분도 좋아질 뿐만 아니라, 나 같은 덕후들의 필수 요소인 공상력도 채워진다. 터무니 없는 상상을 하면서 빈 공상의 그릇을 채워간다.

저작자 표시
신고
Posted by 에어림
2008.06.28 20:29

모자를 사다. 2012 이전/20082008.06.28 20:29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다른 이유는 없고, 원래 아침에 일찍 일어나서 운동하려고 했는데 머리가 떡져서 못나갔었다.
그런 변명을 없애기 위해 모자를 하나 샀다.
신고
TAG 모자, 운동
Posted by 에어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