달력

12

« 2017/12 »
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1
  • 2
  • 3
  • 4
  • 5
  • 6
  • 7
  • 8
  • 9
  • 10
  • 11
  • 12
  • 13
  • 14
  • 15
  • 16
  • 17
  • 18
  • 19
  • 20
  • 21
  • 22
  • 23
  • 24
  • 25
  • 26
  • 27
  • 28
  • 29
  • 30
  • 31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
'통학'에 해당되는 글 1

  1. 2008.06.26 고유가가 재택근무를 가속화 할것인가.. (2)
아침 저녁으로 통학을 하면서 느낀것은.. 참.. 서울에 차가 많구나..는 점이다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이 좁은 땅에 뭔 놈의 차가 이리 많이 굴러 다닌 단 말인가.. 우리나라가 이 정도면 전세계적으로 굴러다니는
차량은.. 그 차량이 소모하는 기름, 내뿜는 매연을 생각하면 아찔하다.

아까 한국경제 신문을 보니 유가가 배럴당 137달러란다.. 어느새 이 정도 가격대의 유가가 익숙해져 버린 것 같다. 불과 한달 전만해도 유가가 오른다고 여기저기서 생난리를 쳤던 것 같던데..

아무튼, 차가 없기에(더불어 면허도..) 항상 버스를 애용하는데, 참 버스로 소모되는 시간이 말이 아니다.
일단 기본 왕복에 2시간에다가 여러가지 부대 시간을 더하면 하루에 4시간 정도가 이동에만 소요된다.

예전에는 이 시간을 아무렇지 않게 보냈는데, 점점 아깝게 느껴진다. 4시간이라니..잠자는 시간에 맞먹는 양이다.
나중에 직장을 다닐 때 혹시나 지금 학교보다 더 먼 곳으로 다닌다면 이 이동시간은 얼마나 늘어날 것인가?
생각만 해도 끔찍하다.

아까 슬래쉬닷을 보니 고유가가 재택 근무를 활성화 시킨다는 기사가 떳다.
참 반가운 일이다.. 재택 근무의 장점이며, 유가 소비를 줄임으로써 에너지 절약 및 환경 보호를 할 수 있는 여러가지 장점을 재쳐두고서라도, 다만 나는 이 이동시간이 획기적으로 줄어들 수 있다는 점에서 재택 근무의 일반화가 하루빨리 현실화 됐으면 좋겠다.

환상적이지 않은가? 일주일에 1번만 회사에 가서 보고하고, 회의하면 나머지 6 일은 자기 할 것 다 하면서
일할 수 있는 환경! 이것이야말로 진정한 꿈의 직장이 아닐까 싶다.



신고
Posted by 에어림